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4/23 2021년 심훈문학상 ...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Book Review 계간 「아시아」[월간SPACE 11월호]
 ASIA    | 2010·11·18 16:13 | HIT : 3,534 | VOTE : 806 |


월간 11월호 Book Review에 계간 <아시아>가 소개되었습니다.
희망제작소 웹에디터인 이현구씨가 리뷰를 써주셨네요.


"현재의 살풍경한 아시아 공동체의 현실에서 「아시아」라는 문학 잡지가 내세우는 목표는
소박하다 못해 가냘프기까지 하지만, 한국 작가들이 주축이 되어 2006년부터 동시대 아시아 작가들의
시와 소설, 에세이 등을 그러모아 소개해온 이 잡지의 역할을 가볍게 보아 넘길 수만은 없다.
유럽이나 미국, 일본을 제외한 지역의 문학 작품을 직접 접할 수 있는 통로가 거의 전무한 데다,
아시아의 눈으로 아시아를 보기 위해 이 잡지가 장착하고 있는 렌즈가 다름 아닌 문학이기 때문이다."



"손쉽게 공통문보를 추출해 보기 좋은 공동체를 빚어내려는 아시아의 욕망은 그렇게 아시아의 문학과
불협화음을 빚는다. 그렇게 문학은 요구한다. 우리가 얼마나 다른지, 얼마나 닮았는지, 쉽게 이해하지 말라고.
긴장과 혼란을 각오하고 각자의 삶 속으로 더욱 밀착하라고. 너무 거추장스러운 길이라 생각될지 모른다.
그러나 살리 부인뿐 아니라 우리도 이미 알고 있다. 문학이 그런 게 아니다. 삶이 원래 그런 것 아닌가."

  
255   [book for health][데일리 포커스 2011.04.13]  ASIA 11·04·14 3322
254   올 댓 닥터, 나는 의사다 [메디컬게이트 2011.04.01]  ASIA 11·04·07 3398
253   [[장치선 기자의 미디어토크] 의사라는 직업의 숨겨진 이야기를 읽는다. [중알일보 2011.03.31]  ASIA 11·04·05 3438
  Book Review 계간 「아시아」[월간SPACE 11월호]  ASIA 10·11·18 3534
251   제도권의 폭정, 가슴을 후비는 슬픔 [경향신문 2010.10.11]  ASIA 10·10·15 3562
250   부조리한 현실, 삶은 고군분투다 [경향신문 2010. 9. 24]  ASIA 10·10·07 3779
249   2010 세계작가페스티벌 취재 (단국대 천안캠퍼스)  ASIA 10·10·07 3523
248   베트남은 지금 응웬옥뜨 열풍… 끝없는 감동, 끝없는 벌판 [뉴스인북 .2010. 08.05]  ASIA 10·08·06 3554
247   [시사풍향계-방현석] 가난하다고 사랑이 없겠나 [쿠키뉴스 2010. 7. 25]  ASIA 10·07·26 3525
246   중국 최초 ‘에이즈’ 소재 다뤄 [울산매일신문사 2010. 6. 10]  ASIA 10·06·11 3523
245   문학, 이젠 팔레스타인으로 가볼까 [독서신문 2010. 6. 3]  ASIA 10·06·09 3538
244   삐딱한 소설가, 중국의 에이즈를 폭로하다 [뉴시스 2010. 6. 5]  ASIA 10·06·09 3526
243   삶과 죽음의 희미한 경계서 ‘허황한 개발’에 던진 피울음 [경향신문 2010. 6. 4]  ASIA 10·06·09 3486
242   피 팔아 해소한 욕망 에이즈로 혹독한 대가 [국제신문 2010. 6. 4]  ASIA 10·06·09 3546
241   피를 팔았다… 피와 죽음을 맞바꿨다 [동아일보 2010. 6. 5]  ASIA 10·06·09 3538
240   아주 아주 소름끼치는 이야기 [민중의 소리 2010. 6. 4]  ASIA 10·06·09 3526
239   딩씨마을의꿈 [전자신문 2010. 6. 4]  ASIA 10·06·09 3529
238   팔레스타인 문학과 만나다 [경북일보 2010. 6. 4]  ASIA 10·06·09 3527
237   팔레스타인 문학을 만나다 [민중의소리 2010. 6. 3]  ASIA 10·06·09 3510
236   “피 삽니다. 피 파실 분 안 계세요?” [독서신문 2010. 6. 3]  ASIA 10·06·04 3439
[1]..[11][12] 13 [14][15][16][17][18][19][20]..[25]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GGAMBO
(주)아시아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445 / 전화 031-944-5058 / 팩스 031-955-7956 / 전자우편 bookasia@hanmail.net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