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4/23 2021년 심훈문학상 ...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릴레이 인터뷰] 쩐아인타이_2010 세계작가페스티벌
 ASIA    | 2010·10·11 11:12 | HIT : 4,634 | VOTE : 1,351 |
1. 세계문학 속에서 아시아 문학이 지닌 가치가 무엇이라 생각합니까?

아시아 문학은 서구 문학에 비해 양적이나 체계적으로 볼 때 부족한 면이 있었다. 아시아의 17~18세기에는 문학, 철학, 역사의 구분이 없었다. 반면 서구에는 일찍부터 이러한 구분이 있었고 문학 장르의 분류 또한 있었다. 양식 장르의 구분이 없었던 것은 근현대 문학의 발전이 지연되는 결과를 낳았다.
그렇지만 아시아 문학의 흐름 속에서도 위대한 작품들이 있었다. 중국의 『홍루몽』을 예로 들 수 있다. 또 최근에는 아시아 작가들의 약진이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가령 일본의 무라카미 하루키, 한국의 고은 시인, 중국의 가오싱젠, 베트남의 바오닌을 언급하고 싶다. 이들의 작품에 대한 가치는 전 세계가 인정하고 있다. 현재 우리가 살고 있는 환경, 질서, 작가들의 노력에 의해 아시아의 문학은 서구 문학 못지않게 발전할 수 있으리라 믿는다.
2. 내가 좋아하는 아시아 작가와 그 이유

주로 일본의 작가들을 좋아한다. 무라카미 하루키의 작품들을 많이 읽었다. 하루키의 작품에는 일본 특유의 문화를 유지하면서도 서양의 현대적인 감각을 잘 조화시켜 표현하였다. 동서양 양쪽에서 사랑받고 있는 작가라고 생각한다. 그 밖에는 오에 겐자부로의 작품도 좋아한다.
한국의 고은 시인도 시도 많이 읽었다. 그의 시가 가지고 있는 상상력을 좋아하고 공감하고 있다. 베트남의 바오닌 작가도 존경하고 있다. 단순하면서도 깊은 의미를 담고 있는 문장을 쓸 수 있다는 것에 대해 존경한다.
  
-------------------------------------------------------------------------------------
쩐아인타이 Tran Anh Thai | 베트남
쩐아인타이는 베트남 타이빈 성 띠엔하이 현 시골 마을에서 태어났다. 고교를 졸업하고 입대하여 베트남 중부 및 서부고원 전투에 참가했고, 전후에는 1985년 하노이 종합대학교를 졸업했다. 졸업 후 하노이에 살면서 베트남에서 가장 권위 있는 일간지 중의 하나인 『인민군대신문』 에서 문학예술부장을 맡고 있다. 풍부한 경험과 상상력이 요구되는 장시에 특출한 재능을 보인 그는 20세기 말과 21세기 초에 4편의 장시를 썼고, 그중 3권이 출판되었다. 그의 장시는 여론의 주목을 받았으며, 21세기 초 베트남의 문학현상으로 간주되기도 한다. 3편의 장시집 『풍선을 태양에 던지다』, 『길 위에서』, 『아침을 열며』의 머리말에서 연구자들은 쩐아인타이를 21세기 초 베트남 장편 시가를 부활시킨 작가로 보고 있다. 그의 시는 간결하고 깊으며 개성과 심령이 풍부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그 외 작품으로는 『하얀 독백』, 『하얀 희망』등이 있다.
* Asia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12-01-16 13:47)
  
255   [릴레이 인터뷰] 안토니오 콜리나스_2010 세계작가페스티벌  ASIA 10·10·11 4515
  [릴레이 인터뷰] 쩐아인타이_2010 세계작가페스티벌  ASIA 10·10·11 4634
253   [릴레이 인터뷰] 고이케 마사요_2010 세계작가페스티벌  ASIA 10·10·11 4633
252   [릴레이 인터뷰] 베이다오_2010 세계작가페스티벌  ASIA 10·10·11 4771
251   [릴레이 인터뷰] 린망_2010 세계작가페스티벌  ASIA 10·10·11 4755
250   부조리한 현실, 삶은 고군분투다 [경향신문 2010. 9. 24]  ASIA 10·10·07 4863
249   2010 세계작가페스티벌 취재 (단국대 천안캠퍼스)  ASIA 10·10·07 4754
248   베트남은 지금 응웬옥뜨 열풍… 끝없는 감동, 끝없는 벌판 [뉴스인북 .2010. 08.05]  ASIA 10·08·06 4792
247   [시사풍향계-방현석] 가난하다고 사랑이 없겠나 [쿠키뉴스 2010. 7. 25]  ASIA 10·07·26 4735
246   중국 최초 ‘에이즈’ 소재 다뤄 [울산매일신문사 2010. 6. 10]  ASIA 10·06·11 4749
245   문학, 이젠 팔레스타인으로 가볼까 [독서신문 2010. 6. 3]  ASIA 10·06·09 4723
244   삐딱한 소설가, 중국의 에이즈를 폭로하다 [뉴시스 2010. 6. 5]  ASIA 10·06·09 4728
243   삶과 죽음의 희미한 경계서 ‘허황한 개발’에 던진 피울음 [경향신문 2010. 6. 4]  ASIA 10·06·09 4696
242   피 팔아 해소한 욕망 에이즈로 혹독한 대가 [국제신문 2010. 6. 4]  ASIA 10·06·09 4805
241   피를 팔았다… 피와 죽음을 맞바꿨다 [동아일보 2010. 6. 5]  ASIA 10·06·09 4725
240   아주 아주 소름끼치는 이야기 [민중의 소리 2010. 6. 4]  ASIA 10·06·09 4752
239   딩씨마을의꿈 [전자신문 2010. 6. 4]  ASIA 10·06·09 4696
238   팔레스타인 문학과 만나다 [경북일보 2010. 6. 4]  ASIA 10·06·09 4754
237   팔레스타인 문학을 만나다 [민중의소리 2010. 6. 3]  ASIA 10·06·09 4685
236   “피 삽니다. 피 파실 분 안 계세요?” [독서신문 2010. 6. 3]  ASIA 10·06·04 4616
[1]..[11][12] 13 [14][15][16][17][18][19][20]..[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GGAMBO
(주)아시아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445 / 전화 031-944-5058 / 팩스 031-955-7956 / 전자우편 bookasia@hanmail.net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