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4/23 2021년 심훈문학상 ...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한국문학 ‘100년의 향기’ 담았다[중앙일보2009.01.03]
 ASIA    | 2009·01·07 10:38 | HIT : 4,997 | VOTE : 1,390 |
재밌는 문학 용어사전 출간
여론조사로 700여 개 뽑아

문단에서 논쟁은 빈번하다. “네가 말하는 리얼리즘은 리얼리즘이 아니다”란 식으로 용어 싸움이 시작되면 끝이 보이지 않는다. 서양에서 무차별로 수입한 용어들이 시대와 환경이 다른 한국에 들어오면서 그 의미가 혼용돼 쓰이곤 해서다. 이렇게 엇갈리는 문학 용어를 통일성 있게 정리한 결과물이 나왔다.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기획하고 ‘100년의 문학용어사전 편찬위원회’가 실무를 맡은『100년의 문학용어 사전』(도서출판 아시아)이다. 편찬위는 수 차례 심포지엄과 세미나를 열고 여론조사를 벌여 700여개 어휘를 뽑아 896쪽 분량에 소화했다. 이 사전으로 걸러낸 근대문학 100년의 특징을 살펴본다.

◆황석영·김지하 위에 루카치=황석영(66)씨와 김지하(68)씨를 빼놓곤 한국 근대 문학 100년을 설명할 수 없었다. 황석영(총 29회)과 김지하(총 26회)는 사전에 가장 빈번히 등장한 한국 문인이다. 황석영이 지난해 출간한 장편 『개밥바라기별』은 ‘교양 소설’, 『객지』는 ‘노동 문학’에서, 『장길산』은 ‘대하 소설’과 ‘역사 소설’에서 거론됐다.『바리데기』는 ‘민속 문학’과 ‘설화’를 현대적으로 재구성한 사례로 쓰였다. 이 외에도 ‘분단 문학’(‘한씨 연대기’), ‘서간체 소설’(‘아우를 위하여’), 전쟁문학(『무기의 그늘』) 등에서 언급됐다. 여러 소설 양식을 두루 실험한 작가의 창작열 덕분이다.

김지하는 사상가로서의 면모가 두드러졌다. 서구 휴머니즘의 한계를 비판하며 주창한 ‘생명 사상’, 그 사상을 펼치기 위해 고안한 장르인 ‘대설(큰 이야기)’ 등이 실렸다. 그러나 황석영과 김지하를 누르고 최다 인용(31회)된 인물은 헝가리 출신 문학사가 게오르크 루카치(1885~1971)였다.

◆리얼리즘 빼곤 100년을 논할 수 없다=가장 많이 사용된 용어는 ‘리얼리즘’이다. 모더니즘 등 다른 문학 사조들과 대립하는 등 20세기 내내 논쟁이 끊어지지 않았던 문제적 용어다. 사전에서는 리얼리즘을 “현실의 모사를 바탕으로 하여 사회의 갈등과 모순을 포착하는 데 초점을 맞추는 문학 예술의 경향”이라 정의했다.

◆칙릿과 팬픽, 북한 용어까지 망라=‘칙릿(chicklit)’ ‘팬픽(fanfic)’ ‘웹 2.0’ 등 신조어도 사전에 올랐다. 사전은 백영옥의 『스타일』, 이홍의 『걸프렌즈』, 우영창의 『하늘다리』, 서유미의 『쿨하게 한 걸음』 등을 한국형 칙릿이라 소개했다. 북한의 문학 용어도 함께 다뤘다.

이경희 기자
  
475   한국문학의 상업화에 대해서도 경종[중앙일보2008.05.24]  Asia 08·05·24 5424
474   한국문학에 자극 줄 것 (한겨레 06.5.16)  Asia 06·06·01 6779
473   한국문학, 아시아와 손 맞잡다[한겨레신문2007.04.21]  Asia 07·04·23 5924
472   한국문학 변화시키는 계기 마련 (조선닷컴 06.5.16)  Asia 06·06·01 6813
  한국문학 ‘100년의 향기’ 담았다[중앙일보2009.01.03]  ASIA 09·01·07 4997
470   한국 대표 단편소설 2개국어로 읽는다 [매일경제신문 2012.07.29]  ASIA 12·08·06 4241
469   한국 단편소설 영어로 읽어볼까…'바이링궐 에디션' 출간 [한국경제신문 2012.07.26]  ASIA 12·08·06 4315
468   한겨레가 뽑은 올해의 책-팔레스타인의 눈물[한겨레신문 2006.12.28]  Asia 06·12·30 5886
467   한·중·일 문학작품 동시에 본다 [주간한국 2009.09.11]  ASIA 09·11·30 4743
466   한-팔 작가가 엮은 '팔레스타인의 눈물' [연합뉴스 06.09.19]  Asia 06·09·22 6027
465   하루키 소설은 세계문학 아니다[연합뉴스2007.08.20]  Asia 07·08·23 6142
464   필리핀 문호 호세 "문학이 윤리를 교육한다" [뉴시스 2007.04.25]  Asia 07·04·27 5927
463   필리핀 굴욕의 근대사… ‘에르미따’ [동아일보2007.04.28]  Asia 07·04·30 6057
462   필리핀 국민작가가 쓴 눈물의 창녀 이야기[북데일리2007.05.03]  Asia 07·05·03 5902
461   피를 팔았다… 피와 죽음을 맞바꿨다 [동아일보 2010. 6. 5]  ASIA 10·06·09 4559
460   피 팔아 해소한 욕망 에이즈로 혹독한 대가 [국제신문 2010. 6. 4]  ASIA 10·06·09 4632
459   포항 '아시아 문학포럼'[매일신문2008.05.30]  ASIA 08·05·30 5227
458   포스코, 청암 박태준 연구총서 발간 [EBN산업뉴스 2012.05.10]  ASIA 12·06·11 4291
457   페르시아 문학의 고전 ‘샤나메’ 우리나라 최초 번역서 출간(2014.7.15, 경기일보)  ASIA 14·07·16 3898
456   팔레스타인이여, 눈물을 거두세요 [북데일리 06.09.28]  Asia 06·09·30 6066
[1] 2 [3][4][5][6][7][8][9][10]..[25]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GGAMBO
(주)아시아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445 / 전화 031-944-5058 / 팩스 031-955-7956 / 전자우편 bookasia@hanmail.net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