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Asia Publishers
Home | E-mail | Editorial Room
English

04/23 2021년 심훈문학상 ...
08/21 2017 심훈문학대상, ...
05/24 2017 제21회 심훈...
06/10 2015 심훈문학상 (계...
05/27 2015 아시아 도서목...


필리핀 문호 호세 "문학이 윤리를 교육한다" [뉴시스 2007.04.25]
 Asia  | 2007·04·27 10:23 | HIT : 5,290 | VOTE : 1,439 |
필리핀 문호 호세 "문학이 윤리를 교육한다"



"인간의 딜레마와 윤리를 가르치는 것은 종교도, 철학도 아닌 문학이다."

25일 서울 인사동에서 만난 소설 '에르미따'의 작가 프란시스코 시오닐 호세(83·사진)는 "문화를 구성하는 것은 문학이다. 문학은 국가의 토대가 된다. 이것이 예술의 한 기능"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인간사회가 부패할수록 문학만이 인간의 딜레마와 윤리를 가르친다. 종교와 철학도 아니다. 예수도 많은 얘기를 제자들에게 했고 부처 또한 그랬다. 셰익스피어 없는 영국, 괴테가 없는 독일을 상상해봤는가"라고 반문했다.

세계적인 작가인 호세는 아시아의 노벨상 격인 막사이사이상 수상작가이며 필리핀의 국민적 영웅이다.

'에르미따'는 아름답고 재능있는 여자가 운명에 휘둘려 전설적인 매춘부가 된 이야기다. 필리핀과 아시아의 현대사가 들어 있다.

일제강점기를 거쳐 신자유주의, 세계화라는 큰 파고 앞에 있는 한국인들에게도 낯설지 않은 소설이다.
호세는 "필리핀과 한국은 일본에게 식민 지배를 당했다는 공통점을 지니고 있는데, 한국인들은 일본의 식민지가 됐다는 사실에 많이 분노하지만 필리핀 사람들은 적개심이 덜하다"며 "식민지배를 하는 국가는 지배국가을 개발시켜야 할 의무를 느끼고, 그런 면이 내 소설에 많이 녹아 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현대화 과정을 통해 독재와 부정부패가 있었다는 점도 비슷한데, 한국 독재자와 필리핀 독재자들의 가장 큰 차이점은 '신념을 갖고 있다는 것'"이라고 구분했다.

그는 "아시아가 바라보는 한국의 가장 큰 이슈는 남북통일 문제이며 필리핀도 곧 불안정한 사회에서 안정된 사회로 편입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내 며느리가 한국인이라 앞으로 한국에서 일어나는 상황을 관심있게 지켜볼 것"이라며 한국을 향한 애정도 숨기지 않았다.

강수윤기자 shoon@newsis.com
  
435   '아시아' 1주년 기념호 출간[연합뉴스2007.05.18]  Asia 07·05·21 5328
434   식민지·매춘·복수 ‘슬픈 필리핀’[경향신문 2007.04.27]  Asia 07·04·27 5325
433   베트남 출판시장에 처음으로 ‘베스트셀러 현상'[서울신문2007.10.03]  Asia 07·10·03 5305
432   젊은 영화인들이 이야기하는 아시아 영화 (내일신문 06.8.21)  Asia 06·08·21 5302
431   개 같은 인생… ''팔''주민 고통 생생 [세계일보 06.09.22]  Asia 06·09·25 5296
430    ‘서남아시아 현지기획’을 마련[헤럴드경제2006.11.29]  Asia 06·11·29 5295
429   사생아의 몸에 새겨진 필리핀 현대사 [조선일보2007.04.28]  Asia 07·04·30 5292
  필리핀 문호 호세 "문학이 윤리를 교육한다" [뉴시스 2007.04.25]  Asia 07·04·27 5290
427   '문학을 통해서 훨씬 정직한 고백을 들을 수 있다.' [뉴스메이커 06.09.29]  Asia 06·09·30 5277
426   여성의 눈으로 ''여성의 현실''을 논하다[세계일보2007.03.03]  Asia 07·03·03 5267
425   분쟁 한가운데 있는 작가들의 시선을 통해 아랍의 고통과 진실에 접근[onbookTV2006.12.4]  Asia 06·12·05 5267
424   팔레스타인 현실 ‘생생 증언’[문화일보 06.10.02]  Asia 06·10·04 5265
423   한국문학, 아시아와 손 맞잡다[한겨레신문2007.04.21]  Asia 07·04·23 5264
422   [열린 사회로] 젊은 작가들이 뛴다-문학 ‘주변국’에 눈을 돌리다[경향신문2007.01.02]  Asia 07·01·03 5263
421   '괴물'은 정치적 영화? 봉준호 '미국풍자' 인정 [북데일리 06.08.28]  Asia 06·09·30 5261
420   가물거리는 빛을 찾는 ‘취한 새’ [한겨레 06.09.22]  Asia 06·09·22 5259
419   KBS 1Radio 뉴스와이드 3부 '오늘의 화제'(06.6.1)  Asia 06·07·19 5256
418   아시아와 교류하는 한국문학[연합뉴스2007.06.10]  Asia 07·06·12 5253
417   필리핀 국민작가가 쓴 눈물의 창녀 이야기[북데일리2007.05.03]  Asia 07·05·03 5248
416   서구 아닌 우리 눈으로 아시아 문학 발굴 뿌듯[한국일보2007.06.05]  Asia 07·06·07 5242
[1][2][3] 4 [5][6][7][8][9][10]..[25]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GGAMBO
(주)아시아 경기도 파주시 회동길 445 / 전화 031-944-5058 / 팩스 031-955-7956 / 전자우편 bookasia@hanmail.net
Copyright (C) since 2006 Asia Publishers Inc. All rights reserved.